[오늘패션] 황보부터 박하선까지, 강렬한 스타일 포인트! 유니크 이어링 3
▲ 황보부터 박하선까지, 강렬한 스타일 포인트! 유니크 이어링 3 (사진=문찬희 기자)
▲ 황보부터 박하선까지, 강렬한 스타일 포인트! 유니크 이어링 3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볼드한 이어링의 인기가 계속되며, 보다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이 눈길을 끈다.

이에 스타들은 어떤 아이템으로 자신만의 개성을 발휘했는지 궁금해졌다. 황보부터 박하선, 전효성까지 그들이 선택한 패셔너블한 볼드 이어링을 한자리에 모아봤다. 언밸런스, 컬러 배색 등 완성도 높은 포인트로 스타일을 연출한 이들의 룩을 지금 공개한다. 

# '넘사벽 패션 소화력' 황보

▲ (사진=문찬희 기자)
▲ 황보 (사진=문찬희 기자)

황보는 독특한 메이크업과 유니크한 이어링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황보가 선택한 이어링은 커다란 W 모양이며, 블루 컬러로 이뤄져 함께 착용한 스커트와 조화로운 케미스트리를 완성했다. 또한 한 쪽에만 언밸런스하게 착용해 스타일리시한 센스도 놓치지 않았다. 

# '상큼 발랄 빨간 맛' 박하선

▲ (사진=문찬희 기자)
▲ 박하선 (사진=문찬희 기자)

빨간 점프 슈트를 착용한 박하선은 액세서리도 남달랐다. 박하선은 반원, 네모 등 도형적인 요소가 더해진 볼드한 이어링으로 매력을 배가시켰다. 특히 헤어를 낮게 하나로 묶어 이어링의 독특한 매력을 보다 강조했다. 

# '사랑스러운 미소' 전효성

▲ (사진=문찬희 기자)
▲ 전효성 (사진=문찬희 기자)

통통 튀는 오렌지 아이템으로 러블리한 무드를 드러낸 전효성도 유니크한 이어링을 잊지 않았다. 전효성은 꼬인 디테일의 후프 이어링을 선택했다. 이어링은 중간마다 반짝이는 투명 소재로 채워져 트렌디하면서도 패셔너블한 멋이 돋보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