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DAY6 영케이 “박진영 피디님이 던져준 곡 제목, 영광이었다”
▲ 데이식스 영케이 (사진=문찬희 기자)
▲ 데이식스 영케이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데이식스가 박진영 프로듀서의 응원과 조언에 대해 이야기했다.

22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밴드 데이식스(DAY6)의 정규 3집 ‘더 북 오브 어스 : 엔트로피(The Book Of Us : Entropy)’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데이식스의 컴백에 JYP엔터테인먼트의 프로듀서 박진영이 어떤 조언을 했을까. 이에 대한 물음에 성진은 “박진영 피디님은 우선 ‘스위트 카오스’를 되게 좋아하셨다. 박진영 피디님이 좋아하는 장르라 너무 좋다고 극찬해주셨다. 뮤직비디오에도 많은 관여를 해주셨다”라고 답했다.

또한 영케이는 “피디님께서 노래 제목을 먼저 던져주셨다. ‘이번에는 이런 콘셉트로 써보면 어떠냐’라고 해주셨다. 그런 적이 처음이라 영광이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스위트 카오스(Sweet Chaos)’는 데이식스가 지금까지 선보인 타이틀곡 중 가장 빠른 BPM으로, 강렬한 곡 분위기를 자랑한다. 달콤한 사랑 때문에 삶이 흐트러져 혼란스러운 감정을 강한 비트 위에 실어 노래한다.

한편 데이식스는 22일 오후 6시 정규 3집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