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지호,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 고경표-안재홍과 한솥밥(공식입장)
▲ 안지호,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 고경표-안재홍과 한솥밥 (사진=안지호 SNS)
▲ 안지호,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 고경표-안재홍과 한솥밥 (사진=안지호 SNS)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안지호가 씨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씨엘엔컴퍼니가 2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안지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안지호는 지난 2016년 영화 '가려진 시간'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한 뒤, '궁합', '신과 함께-인과 연', '나의 특별한 형제' 등 여러 영화에서 활약했다. 특히 1000만 관객을 기록한 '신과 함께'에서 주지훈의 아역인 거란 소년 역으로 열연을 펼쳐 대중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2018년에는 영화 '보희와 녹양'에 보희 역으로 출연하며 주인공으로서 극을 이끌어가는 힘을 보여줬다. 이에 안지호는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에서 독립스타상을 수상했다. 또한 최근 개봉한 영화 '우리집'에서는 하나(김나연 분)의 오빠 찬 역을 맡아 사춘기 소년의 마음을 섬세하게 그렸다.

씨엘엔컴퍼니는 "안지호는 다수의 작품에서 연기력을 검증받은 배우다. 앞으로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배우인 만큼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앞으로 안지호의 활약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씨엘엔컴퍼니에는 배우 안재홍, 류덕환, 고경표, 김준한, 김태훈, 박세영 등이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