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경규 "이영자와 첫 호흡? 맞출 이유 없어"
▲ 이경규 (사진=KBS)
▲ 이경규 (사진=KBS)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방송인 이경규가 이영자와의 호흡을 이야기했다.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작발표회가 2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강봉규 프로듀서, 황성훈 PD, 방송인 이경규, 이영자, 김나영, 가수 이승철, 배우 정일우, 진세연이 참석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메뉴를 공개,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날 실제로 전국의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앞서 이경규는 KBS2 예능 '남자의 자격'을 통해 닭 육수를 베이스로 만든 '꼬꼬면'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자신의 이름을 걸고 론칭한 요식업 브랜드를 운영 중이다. 

이경규는 "황제 이경규다. 후배들과 음식을 만들려고 노력 중이다. 처음엔 자신만만하고 후배들을 얕잡아 봤는데, 후배들의 음식과 심사단의 평가를 듣고 깜짝 놀랐다. 편의점에서 출시된다면, 방송되고 다음날 아침 먹을 수 있는 퍼펙트한 프로그램이라는 생각을 했다"고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경규는 이영자와 한 프로그램에서 처음 호흡을 맞춘다. 이에 대해 "방송 활동을 한지는 몇 십 년 됐지만, 함께하게 된 것 처음이다. 서로의 성격이 잘 맞지 않는다. 맞출 이유도 없다. 하늘의 뜻대로 흘러가다 보면 만날 거라고 가지고 있던 카드였다"며 "카드를 너무 빨리 쓰는 것 같지만 역시 해보니까 이영자 씨가 잘한다. 올드한 표현 같지만 유머가 아주 정상급이다. 관심을 가져주셔 저 또한 기분이 좋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5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