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신상출시 편스토랑' 진세연 "막내로서 신선한 메뉴 개발 보여드릴 것"
▲ 진세연 (사진=KBS)
▲ 진세연 (사진=KBS)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의 배우 진세연이 포부를 밝혔다.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작발표회가 2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강봉규 프로듀서, 황성훈 PD, 방송인 이경규, 이영자, 김나영, 가수 이승철, 배우 정일우, 진세연이 참석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메뉴를 공개,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날 실제로 전국의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이날 진세연은 "저는 아직 요리를 시작한 지 얼마 안 됐기 때문에 요리 실력은 선배들에 비해 꼴찌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조합이 더욱 중요했다. 멤버들 중 막내인 만큼 신선한 메뉴 개발을 위해 아주 노력 중이다. 기대해달라"고 자신 있는 목소리로 말했다. 

이어 진세연은 첫 고정 예능 프로그램에 대한 소감에 대해 "예능 첫 고정인데, 게스트로 나갔을 때보다는 책임과 긴장이 확실히 다르다. 드라마보다 분위기가 달라서 지금도 너무 신이 난다"며 "이 프로그램 자체가 좋았다. 촬영을 하면서 시간이 없기 때문에 편의점을 자주 애용했고, 조합에 대한 고민을 하기도 했다. 이 프로그램을 하며 맛있는 조합의 음식을 알려드리면 좋을 거 같아 너무 하고 싶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5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