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신상출시 편스토랑' 김나영 "두 아들과 출연, 맘 같지 않아 힘들 때도"
▲ 김나영 (사진=KBS)
▲ 김나영 (사진=KBS)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방송인 김나영이 두 아이와 함께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한다.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작발표회가 2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강봉규 프로듀서, 황성훈 PD, 방송인 이경규, 이영자, 김나영, 가수 이승철, 배우 정일우, 진세연이 참석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메뉴를 공개, 메뉴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날 실제로 전국의 편의점에서 출시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이날 김나영은 귀여운 두 아들 신우, 이준과 함께 먹을 수 있는 편의점 메뉴를 개발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김나영은 "저는 아무래도 이 프로그램에 함께하게 된 게 큰 아이가 잘 먹기 때문인 거 같다. 아이와 엄마가 함께 먹을 음식이 많이 없어 엄마 대표로 메뉴를 구상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김나영은 아이와의 출연에 "제 맘 같지 않아 힘들다. 잘 먹다가도 카메라만 보이면 안 먹겠다고 하기도 한다"면서 "함께하게 된 이유가 요리 프로그램이기 때문이라고 생각하지 않았다. 어떤 음식을 먹고 사는지, 어떤 요리를 해먹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 드리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해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KBS2 새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5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