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선물’ 김준면 “도전하고 싶은 장르? 선한 영향력 주는 장르 하고파”
▲ ‘선물’ 김준면 “도전하고 싶은 장르? 선한 영향력 주는 장르 하고파” (사진=마수연 기자)
▲ ‘선물’ 김준면 “도전하고 싶은 장르? 선한 영향력 주는 장르 하고파” (사진=마수연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김준면이 연기로 도전하고 싶은 장르를 이야기했다.

영화 ‘선물’ 특별상영회가 28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신하균, 김준면(엑소), 김슬기, 유수빈, 허진호 감독이 참석했다.

‘선물’은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실현하기 위해 모인 패기 만렙 청춘들 앞에 과거에서 온 수상한 남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유쾌 발랄 코미디 영화다.

극중 김준면은 청년 창업에 뛰어든 패기 넘치는 청춘 하늘로 분했다. 그룹 엑소의 수호로 데뷔한 그는 다수의 영화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도 넓혀가고 있다.

김준면은 “청춘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고, 그런 청춘들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스토리에 많이 끌렸던 거 같다”며 “어릴 때부터 허진호 감독님을 좋아했고, 부모님도 많이 좋아하는 분이다. 또 신하균 선배님을 제가 많이 좋아해서 꼭 함께하고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연기로서 도전하고 싶은 장르를 묻자 “특별히 정해둔 장르는 없지만, 어떤 작품이라도 제게 주어진다면 최선을 다할 용의가 있다”면서 “기회가 된다면 사람들에게 긍정적이고 선한 영향력을 주는, 힘을 줄 수 있는 영화로 찾아가고 싶다”고 답했다.

한편 ‘선물’은 28일 유튜브, 포털 등 온라인과 IPTV, 디지털 케이블 방송 등을 통해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