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배우', 이한위-권혁준-병헌 등 웃음 폭발 연습 현장 사진 공개
▲ '도둑배우', 이한위-권혁준-병헌 등 웃음 폭발 연습 현장 사진 공개 (사진=파크컴퍼니)
▲ '도둑배우', 이한위-권혁준-병헌 등 웃음 폭발 연습 현장 사진 공개 (사진=파크컴퍼니)

[제니스뉴스=임유리 기자] 코미디 연극 '도둑배우'가 오는 11월 9일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개막을 앞두고 막바지 연습에 몰입, 웃음이 넘치는 연습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연습 현장 사진에는 연극 '도둑배우' 작품 특유의 유쾌한 매력과 따뜻한 감성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동화 작가 역의 이한위와 권혁준은 베테랑 배우답게 상대 배우와 능수능란하게 대사를 주고 받으며 극의 분위기를 주도하는 모습이다. 도둑 역을 맡은 병헌과 김영한은 착하고 귀여운 도둑으로 변신했다. 

또한 개성만점 연기파 배우인 김가은, 김소민, 김지훈, 류성훈, 황성대, 정근, 장원령의 열연은 캐릭터 하나하나에 생명력을 불어넣은 듯 다채로운 매력으로 연습 현장을 빛냈다. 환상적인 연기 호흡을 자랑하며 막바지 연습에 박차를 가하는 배우들의 모습은 개막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연극 '도둑배우'는 개성 넘치는 여섯 인물들이 한 공간에서 만나며 벌어지는 좌충우돌 소동극을 유쾌하게 그린 작품이다. 도둑이었던 과거를 털고 새로운 삶을 살아가던 주인공이 같이 활동했던 선배도둑의 협박에 못 이겨 동화작가의 집을 털기 위해 잠입했다 사람들을 만나며 이야기가 시작된다. 도둑은 2층집의 주인인 동화작가부터 동화작가에게 원고를 받기 위해 찾아온 편집자, 도미노를 꼭 팔아야만 하는 세일즈맨, 도둑을 협박해 함께 대저택에 잠입한 선배도둑, 동화작가가 돈을 빌린 캐피탈 직원까지, 잇달아 마주치는 사람들에게 자신의 진짜 신분을 숨기기 위해 다양한 역할을 연기하며 위기를 모면하게 된다.

엉뚱하고 귀여운 집주인 '동화작가' 역은 이한위, 권혁준이 맡아 연기한다. 선배도둑의 협박에 못 이겨 마지막 도둑질을 하게 되는 착하고 귀여운 ‘도둑’ 역은 병헌, 김영한이 맡아 분한다. '동화작가'의 원고를 독촉하기 위해 찾아온 유학파 출신의 편집자 ‘안네’ 역에는 김가은, 김소민이, 분위기 파악 능력이 부족해 도미노를 팔지 못하고 있지만, 활기찬 성격으로 이야기를 이끌어 나가는 ‘세일즈맨’ 역은 김지훈과 류성훈이 맡아 연기한다. 후배도둑을 협박해 동화작가의 집을 털러 가는 ‘선배도둑’ 역은 황성대와 정근이, 동화작가가 돈을 빌린 캐피탈 직원으로, 언제나 겨드랑이가 땀으로 흠뻑 젖어있는 ‘겨땀맨’ 역은 장원령이 맡아 무대에 오른다.

한편 코미디 연극 '도둑배우'는 오는 11월 9일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개막한다. 티켓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과 네이버 예약을 통해 가능하며, 오는 29일 오후 4시 2차 티켓 오픈이 진행된다. 11월 7일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 3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내달 10일까지는 네이버 예약 단독으로 11월 공연 전석 40% 할인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