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 측 "악플-허위사실 유포에 법적 대응, 선처 없다"(공식입장)
▲ 지코-그레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힙하다 힙해‘ (사진=문찬희 기자)
▲ 지코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가수 지코가 악플러들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선다.

소속사 케이오지 엔터테인먼트는 29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 지코를 대상으로 온라인 및 SNS 상에서 유포되고 있는 악의적 비방, 허위 사실 유포, 인신공격, 성적 희롱, 명예훼손 등의 악질 행위에 대해 법적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꾸준한 모니터링과 제보에 따라 인터넷 커뮤니티, 포털 사이트, SNS 등에서 사회적으로 용인되는 수준을 벗어난 악성 댓글과 게시물 등을 작성하거나 유포한 네티즌에 대한 자료 수집을 마치고, 법률대리인을 통해 고소장 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소속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피해가 사라지지 않는 한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선처와 합의는 일절 없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