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올겨울엔 짧게 입자’ 2019 겨울 메가 트렌드, ‘숏패딩’ 연출 팁 5
▲ ‘올겨울엔 짧게 입자’ 2019 겨울 메가 트렌드, ‘숏패딩’ 연출 팁 5 (사진=플랙)
▲ ‘올겨울엔 짧게 입자’ 2019 겨울 메가 트렌드, ‘숏패딩’ 연출 팁 5 (사진=플랙)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추운 겨울이 시작되면 많은 사람들이 포근하면서 따뜻한 패딩을 꺼내 입는다. 최근 몇년 간 롱패딩이 유행했지만, 올겨울엔 ‘뉴트로’ 트렌드에 맞춰 숏패딩이 국내 겨울 패션 트렌드를 이끌 것으로 보인다.

익숙한 패딩이지만 조금은 낯선 숏패딩은 어떻게 스타일링해야 할까? 이에 올겨울 패션 피플이 되고 싶은 이들을 위해 꼭 알고 있어야 할 숏패딩 연출 팁을 정리해봤다.

▼ VINTAGE

▲ 강동원 (사진=플랙)
▲ 강동원 (사진=플랙)

최근 꾸민 듯 안 꾸민 듯 자연스럽게 연출하는 ‘꾸안꾸’ 룩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빈티지룩은 무심한 듯 시크한 느낌을 낼 수 있는 스타일링으로, 레이어드, 오버핏, 톤 다운 컬러를 이용하면 쉽게 연출 가능하다. 강동원은 블랙 컬러의 티셔츠에 오버핏 팬츠, 그리고 체크 패턴의 셔츠를 레이어드해 빈티지한 분위기를 살렸다. 여기에 톤 다운 오렌지 컬러의 숏재킷으로 트렌디한 포인트를 줬다.

▼ ACTIVE

▲ 신민아 (사진=노스페이스)
▲ 신민아 (사진=노스페이스)

패딩 소재 특성상 스포티한 룩을 연출하기에 적합하다. 어떤 룩이든 매치할 수 있는 아이템이지만, 활동적인 느낌이 강하기 때문. 숏패딩의 매력을 고스란히 표현하고 싶다면 신민아의 스타일링을 참고하자. 화보 속 신민아는 화이트 맨투맨에 슬림핏의 블랙 트레이닝 팬츠를 매치했다. 여기에 퍼플 컬러의 숏패딩으로 강렬한 포인트를 더했다. 숏패딩을 활용해 베이시한 블랙 앤 화이트룩에 생기를 더한 액티브룩이다.

▼ STREET

▲ 차정원 (사진=차정원 SNS)
▲ 차정원 (사진=차정원 SNS)

올겨울 쉽고 편하게 트렌디한 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이번 스타일링을 참고하자. 차정원은 블랙 상의와 아이보리 컬러의 하의로 매치한 베이식룩에 딥한 오렌지 컬러의 숏패딩을 매치했다. 숏패딩은 자칫 부해 보일 수 있는데, 이너를 슬림하게 연출해 멋스럽게 표현했다.

▼ ROMANTIC

▲ 로라로라 2019 F/W 화보 (사진=로라로라)
▲ 로라로라 2019 F/W 화보 (사진=로라로라)

이제 ‘패딩이 스포티하다’는 생각에서 벗어날 때다. 겨울 추위로부터 몸을 보호하면서 여성스러운 매력까지 어필할 수 있는 로맨틱 스타일링에 주목하자. 숏패딩에 테니스 스커트, 플레어스커트 등 A 라인 하의를 매치하면 사랑스러운 룩이 완성된다. 더불어 데니아가 높은 블랙 스타킹을 매치하면 보온은 물론 슬림한 다리 라인을 연출할 수 있다.

▼ CHIC

▲ 수주 (사진=수주 SNS)
▲ 수주 (사진=수주 SNS)

마지막으로 숏패딩의 시크한 매력을 알아보자. 모델 수주는 크롭 티셔츠와 코팅 진을 매치한 뒤 형광 옐로 컬러의 숏패딩을 착용해 포인트를 줬다. 특히 이너를 모두 블랙으로 연출해 패딩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했으며, 트렌드 아이템인 카우보이 부츠로 시크한 분위기가 가득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