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현아부터 한예슬까지, ‘뉴트로 끝판왕’ 카우보이 부츠 스타일링 4
▲ 현아부터 한예슬까지, ‘뉴트로 끝판왕’ 카우보이 부츠 스타일링 4 (사진=현아 SNS)
▲ 현아부터 한예슬까지, ‘뉴트로 끝판왕’ 카우보이 부츠 스타일링 4 (사진=현아 SNS)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이번 시즌, 길거리는 웨스턴 무드로 물들 것으로 보인다. 2019 F/W 트렌드 아이템으로 ‘카우보이 부츠’가 떠오르기 때문.

현대적인 시선으로 재해석한 옛것을 일컫는 ‘뉴트로(New-tro)’가 트렌드 키워드로 자리 잡은 지 오래다. 2019년도 끝을 향해가는 지금, 2020년의 새로운 트렌드를 접하기 전 ‘뉴트로’의 끝판왕 카우보이 부츠로 멋스러운 F/W 스타일링에 도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신기만 해도 인싸가 될 수 있는 카우보이 부츠의 매력에 빠져보자.

◆ ‘꾸안꾸의 정석’ 김나영

▲ 김나영 (사진=김나영 SNS)
▲ 김나영 (사진=김나영 SNS)

방송인 김나영은 실용적이면서도 멋스러운 패션을 선보이며 패셔니스타로 자리 잡았다. 이번 룩에서 김나영은 브라운 톤의 롱 원피스에 화이트 카우보이 부츠를 더해 스타일리시한 에스닉룩을 완성했다. 김나영은 카우보이 부츠 특유의 V 라인과 뾰족한 팁이 돋보이는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룩을 연출했다.

◆ ‘막 찍어도 화보’ 조이

▲ 조이 (사진=조이 SNS)
▲ 조이 (사진=조이 SNS)

레드벨벳 조이는 지퍼 라인으로 포인트를 준 펑키한 카우보이 부츠를 선택했다. 특히 신발을 비롯해 모든 아이템을 모노톤으로 선택해 시크한 분위기를 어필했으며, 기본 티셔츠, 스키니 팬츠 등 베이식한 실루엣 매치로 부츠가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스타일링했다. 

◆ ‘예쁨이란 것이 폭발했다’ 한예슬

▲ 한예슬 (사진=한예슬 SNS)
▲ 한예슬 (사진=한예슬 SNS)

카우보이 부츠로 과감한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한예슬의 룩을 참고하자. 허리가 드러나는 크롭 톱에 H 라인 미니스커트와 그라피티 포인트의 데님 재킷을 매치한 한예슬은 파이톤 패턴의 카우보이 부츠를 착용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동일 패턴이지만 두 가지 색을 배색한 디자인을 선택해 포인트를 줬으며, 이는 재킷의 펑키한 무드와 어우러져 멋스러운 스트리트룩 연출을 도왔다.

◆ ‘청순도 잘 어울려요’ 현아

▲ 현아 (사진=현아 SNS)
▲ 현아 (사진=현아 SNS)

마지막으로 로맨틱 빈티지룩 연출 팁을 알아보자. 현아는 플로럴 패턴의 원피스에 브라운 카우보이 부츠를 매치했다. 특히 동일한 톤을 사용한 톤 인 톤 배색을 이용해 따뜻한 분위기를 자아냈으며, 여기에 아이보리와 브라운을 배색한 백으로 룩을 완성했다. 카우보이 부츠 특유의 투박한 느낌과 플로럴 원피스의 페미닌한 분위기가 조화를 이뤄 로맨틱한 스타일링이 완성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