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연정훈-문세윤-김선호-딘딘-라비, ‘1박 2일 시즌4’ 멤버 확정(공식입장)
▲ 김종민-연정훈-문세윤-김선호-딘딘-라비, ‘1박 2일 시즌4’ 멤버 확정 (사진=제니스뉴스 DB)
▲ 김종민-연정훈-문세윤-김선호-딘딘-라비, ‘1박 2일 시즌4’ 멤버 확정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예능 '1박 2일'이 김종민, 김선호, 연정훈, 문세윤, 딘딘, 빅스 라비와 함께 시즌4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KBS2 예능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측이 5일 김종민, 연정훈, 문세윤, 김선호, 딘딘, 빅스 라비로 구성된 멤버 라인업을 공개했다.

‘1박 2일’은 KBS의 간판 예능이자, 지난 2007년 첫 방송 이후 이른바 ‘국민 예능’으로 불리며 전 국민의 사랑을 받은 프로그램이다. 전국을 누비는 좌충우돌 에피소드와 꿀잼 순간, 멤버들 간의 찰떡 케미스트리를 보여줬다.

새롭게 시청자 곁을 찾는 ‘1박 2일’은 기존 시즌에서 선보였던 ‘1박 2일’만의 웃음을 살리는 것은 물론 신선함까지 더해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김종민, 연정훈, 문세윤, 김선호, 딘딘, 빅스 라비가 이번 시즌 멤버로 합류해 예측 불가한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1박 2일’의 터줏대감 김종민은 이번 시즌4에서도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그가 새로운 멤버들과 어떤 예능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가 쏠린다.

또한 그간 예능에서 보기 힘들었던 연정훈의 합류 소식은 벌써부터 많은 화제를 낳고 있다. 그가 ‘1박 2일’에서 방출할 반전 매력은 이번 시즌4의 중요한 관전 포인트 중 하나가 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문세윤도 ‘1박 2일’의 새 식구로 활약한다. 새로운 멤버들 사이에서 전문 예능인의 남다른 예능력이 어떤 웃음을 만들어 낼지 기대된다.

대세로 발돋움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배우 김선호의 캐스팅도 눈길을 끈다. 여러 작품에서 능청스럽고 유쾌한 연기를 보여준 김선호가 버라이어티에서는 어떤 매력을 어필할지 관심이 모인다.

여기에 분야를 넘나들며 '깐족미'를 뽐내는 딘딘과 예능 기대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빅스 라비가 막내라인으로 합류한다. 그동안 독특한 캐릭터를 구축해온 딘딘과 아이돌답지 않은 재치 있는 예능감을 뽐냈던 라비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새로운 ‘1박 2일'의 연출을 맡은 방글이 PD는 “예능 베테랑들과 예능에서 볼 수 없던 신선한 멤버들의 조합으로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새로운 '1박 2일'이 탄생할 예정”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특히 “기존에 사랑받았던 '1박 2일'만이 가진 특별한 매력에 새로움을 더해 업그레이드된 시즌4를 선보일 것”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1박 2일 시즌4’는 오는 12월 중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