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범바너’ 이승기 “새 멤버 합류, 민영-세훈과 많이 친해졌다”
▲ 이승기 (사진=문찬희 기자)
▲ 이승기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이승기가 ‘범인은 바로 너!’에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6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유재석, 김종민, 이승기, 박민영, 세훈, 세정, 조효진 PD, 김주형 PD, 김동진 PD가 참석했다.

이날 이승기의 합류에 대해 김종민은 “’1박 2일’을 같이 했는데 오랜만에 프로그램을 함께하게 돼서 너무 반가웠다”라고, 박민영은 “너무 좋았다. 광수 오빠도 좋아했는데, 또래가 없다가 생기니까 아주 좋았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승기는 “너무 훌륭한 멤버들 사이에서 함께했다. 처음에 들었을 때 흥분이 됐었다”면서 “방송에서 재석 형과 만나고 싶었다. 고정적으로 같이 하는 게 처음이라 많이 배웠고, 즐겁게 촬영했다. 종민 형은 워낙 편안 사이라 반가웠다”라고 말했다.

이어 “민영 씨는 든든한 친구를 얻은 기분이다. 세훈은 이 프로그램을 같이 하면서 너무 친해진 동생이다. 세정 씨는 막내 동생을 얻은 느낌이라 너무 좋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범인은 바로 너! 시즌2’는 추리가 허당이라 손발이 바쁜 허당 탐정단의 본격 생고생 버라이어티를 그리며, 8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