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범바너’ 유재석 “다양한 예능 시도? 시청자들에게 웃음 드리고 싶어서”
▲ 유재석 (사진=문찬희 기자)
▲ 유재석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유재석이 예능 프로그램의 다양한 변화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6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유재석, 김종민, 이승기, 박민영, 세훈, 세정, 조효진 PD, 김주형 PD, 김동진 PD가 참석했다.

그간 수많은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한 유재석은 “제가 의도한 것은 아니지만, 예능을 오래 해온 입장에서 새로움과 다양성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해왔다. 그러던 시기에 ‘범인은 바로 너!’ 측에서 제안해주셔서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유재석은 “세상에 워낙 빠르게 흘러가기 때문에 어떤 변화를 줄 수 있을지 늘 고민한다. 저의 변화를 위한 것보다는, 어떻게 시청자분들께 웃음을 드릴 수 있을까라는 고민에서 시작한다. 앞으로도 계속 그런 고민을 하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범인은 바로 너! 시즌2’는 추리가 허당이라 손발이 바쁜 허당 탐정단의 본격 생고생 버라이어티를 그리며, 8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