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아스트로 진진 “문빈 불참, 아쉽지만 건강이 최선이라는 생각에 내린 결정”
▲ 아스트로 진진 (사진=문찬희 기자)
▲ 아스트로 진진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아스트로가 문빈의 활동 불참에 대해 이야기했다.

20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그룹 아스트로(ASTRO)의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루 플레임(BLUE FLAM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문빈이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 불참 소식을 알린 가운데, 진진은 “문빈과 아스트로를 기다려준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이다. 멤버, 회사와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문빈의 건강이 최우선이라는 생각에 내린 결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진진은 “저희도 굉장히 아쉽지만, 문빈이 같이 무대에 있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하려고 한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라키는 “어제 새벽까지 연습을 하고 숙소에 들어갔는데, 문빈 형이 있었다. 쇼케이스 하는 날이니 힘내라고 해줬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은 레게와 뭄바톤 리듬이 그루브한 느낌을 주는 곡으로, 상대에게 적극적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한편 아스트로는 20일 오후 6시 ‘블루 플레임’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