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운티아, ‘미세고 헤비다운자켓’ 2종 출시... 보온-미세먼지 다 잡았다
▲ 마운티아, ‘미세고 헤비다운자켓’ 출시... 보온-미세먼지 다 잡았다 (사진=마운티아)
▲ 마운티아, ‘미세고 헤비다운자켓’ 2종 출시... 보온-미세먼지 다 잡았다 (사진=마운티아)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마운티아가 미세먼지 차단 기능을 강화한 다운재킷을 선보인다.

아웃도어 컬처 브랜드 마운티아가 21일 “급격히 추워진 날씨와 함께 짙은 미세먼지로부터 걱정을 없애줄 ‘미세고 헤비다운자켓’ 2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헤비다운자켓은 ‘미세고’ 기능이 적용된 원단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원단은 정전기를 방지하는 특수 원단에 작은 입자의 코팅막을 형성, 미세먼지가 섬유에 침투하거나 달라붙는 것을 방지한다. 미세먼지 농도가 짙은 날, 외출 후 집에 들어서기 전 옷을 한번 털어주기만 하면 미세먼지가 실내로 유입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다.

대표 제품인 ‘에피폰 헤비다운자켓’은 심플한 사파리형 디자인과 함께 멜란지 소재를 사용해 고급스럽고 은은한 스타일을 뽐낸다. 여기에 미세고 원단 뿐 아니라 구스다운을 사용해 보온성을 높였으며, 항균 및 소취 기능도 있어 겨울철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엉덩이까지 내려오는 긴 기장의 ‘알렉사 헤비다운자켓’도 함께 출시했다. 이 제품은 가볍고 내구성이 뛰어나 다운의 삼출이 적고 겨울 야외활동에 많이 사용되는 타슬란 원단에 미세고 기능을 적용했다. 오렌지 색상의 지퍼와 어깨부분에 원형 와펜을 더해 디자인 포인트를 더했다. 

마운티아 관계자는 “뚝 떨어진 기온에 미세먼지까지 짙어지면서 출퇴근이나 야외활동에 대한 소비자들의 걱정이 더욱 늘어났다”면서 “마운티아에서는 소비자들이 걱정을 덜고 건강까지 챙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보온성과 미세먼지 차단 기능을 갖춘 제품을 출시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