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이혜리 “걸그룹 출신 배우들 활약, 함께 언급돼 기뻐”(인터뷰)
▲ 이혜리 (사진=크리에이티브그룹ING)
▲ 이혜리 (사진=크리에이티브그룹ING)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이혜리가 걸그룹 출신 배우들의 활약에 대해 이야기했다.

제니스뉴스와 배우 이혜리가 지난 21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한 카페에서 만나 tvN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혜리는 걸스데이 멤버로 인기리에 활동을 펼치다 현재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혜리를 비롯해 AOA 설현, 티아라 지연, 미쓰에이 수지, 소녀시대 윤아 등 여러 걸그룹 출신 배우들이 다수의 작품으로 대중과 만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이혜리는 “드라마나 영화를 할 때마다 걸그룹 출신 배우들의 활약에 대해 이야기를 듣는 것 같다. 다들 열심히 일하고 있고, 거기에 제 이름을 같이 언급해준다는 게 기쁜 일인 것 같다. 오히려 거론이 안 되면 서운할 것 같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어 “저는 기분 좋게 생각하고 있다. 경쟁, 라이벌로 생각하는 것보다는 서로 열심히 하는 모습을 응원하게 된다. 워낙 캐릭터들이 다르지 않나. 만났을 때도 ‘몸 잘 챙겨라’, ‘잘 보고 있다’라는 식으로 응원한다”라고 덧붙였다.

걸스데이 멤버들 모두가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이다. 이혜리는 “최근 민아 언니가 영화를 찍었고, 소진 언니도 드라마 촬영에 들어간다. 같은 직업으로 시작해서, 현재도 같은 직업을 가지고 있다”면서 “다른 사람에게 말 못하는 단점들을 언니들한테는 솔직하게 물어보고 조언을 구할 수 있다. 너무 좋은 일이다. 만나면 일상적인 얘기도 하고, 요즘에는 연기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 나눈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혜리는 최근 종영한 ‘청일전자 미쓰리’에서 이선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