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의 걸어보고서’, 구하라 사망 소식에 25일 행사 취소(공식입장)
▲ 정해인 (사진=KBS)
▲ 정해인 (사진=KBS)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제작발표회 일정이 취소됐다.

24일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측은 “오는 25일 오전 11시로 예정돼 있었던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제작발표회가 취소되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안타까운 비보에 애도를 함께 하는 마음으로 부득이 제작발표회를 취소하게 됐으니, 부디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갑작스러운 일정 취소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가수 구하라가 오후 6시경 서울 강남구 청담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구하라 측은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