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엔터 “악플러 고소 완료, 합의나 선처 절대 없다”(공식입장)
▲ 울림엔터 “악플러 고소 완료, 합의나 선처 절대 없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 울림엔터 “악플러 고소 완료, 합의나 선처 절대 없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울림엔터터테인먼트(이하 울림)가 악플러를 고소했다.

26일 울림은 “온라인상에서 소속 아티스트들을 향한 허위 사실 유포 및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명예 훼손 게시물 등 무분별한 악플 및 악플러의 행위가 더는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 지난해 12월 28일을 시작으로 법적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그동안 자체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들의 제보를 통해 수집된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악성루머 및 명예 훼손 게시물들에 대한 게시자 및 유포자, 악플러를 고소했고, 최근 벌금형을 선고받았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울림은 “이에 그치지 않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자료 수집과 모니터링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악의적인 비방 행위가 발견됐을 경우, 증거 자료 확보 후 정기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이다”라고 알렸다.

끝으로 “이 모든 행위에 대한 게시자와 유포자들에게 합의나 선처는 절대 없음을 강력히 말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울림엔터테인먼트에는 그룹 인피니트, 골든차일드, 로켓펀치 등이 속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