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환-문가영, 열애설 부인 “친한 사이일 뿐”(공식입장)
▲ 우도환, 문가영 (사진=제니스뉴스 DB)
▲ 우도환, 문가영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우도환과 문가영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27일 우도환과 문가영의 열애설이 또 한 번 불거졌다. 두 사람은 지난해 MBC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 출연 당시에도 열애설이 보도된 바 있으나, 양측은 “친한 사이일 뿐이다”라고 해명했다.

이날 우도환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제니스뉴스에 “두 사람은 친한 사이다.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문가영은 ‘왕가네 식구들’, ‘마녀보감’, ‘질투의 화신’, ‘으라차차 와이키키2’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약하고 있다.

우도환은 영화 ‘마스터’, ‘사자’, ‘신의 한수: 귀수편’ 등과 드라마 ‘구해줘’, ‘매드독’, 최근 종영한 ‘나의 나라’ 등을 통해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