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양식의 양식’ 백종원 “최강창민, 국수에 대한 조예 깊다”
▲ ‘양식의 양식’ 출연진 (사진=JTBC)
▲ ‘양식의 양식’ 출연진 (사진=JTBC)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예능 ‘양식의 양식’의 요리전문가 백종원이 동방신기 최강창민의 요리 실력을 인정했다.

JTBC 예능 ‘양식의 양식’ 제작발표회가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송원섭 CP, 박승호 히스토리채널 본부장, 요리연구가 백종원, 그룹 동방신기 최강창민, 정재찬 교수, 유현준 교수, 채사장 작가가 참석했다.

‘양식의 양식’은 전 세계 음식 문화 속에서 오늘날 한식의 진정한 본 모습을 찾아가는 푸드 블록버스터 프로그램이다. 백종원, 최강창민, 정재찬 교수, 유현준 교수, 채사장 작가까지 전공부터 관심사까지 공통분모 하나 없는 인물들이 모여, 각자의 시선에서 바라보는 한식의 단상을 이야기하고, 뿌리를 추적하기 위한 성역 없는 논쟁을 벌이며 앎의 즐거움을 공유할 예정이다.

그동안 여러 프로그램을 통해 요리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최강창민은 '양식의 양식'을 통해 질문 요정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최강창민은 "'양식의 양식' 촬영을 하면서 요리와 재료에 대한 이해, 애정이 높아졌다. 특히 더 관심이 생겼고, 최근에는 이탈리안 음식의 바이블이라고 불리는 '실버 스푼'이라는 책을 구매했다. 1000페이지가 넘는 책인데, 40대까지 하나하나 열심히 만들어보겠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백종원은 “창민 씨가 국수를 정말 잘 만든다. 저랑도 국수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면서 "나름 조예도 깊고, 나중에 방송에도 짜장면을 만드는 모습이 나온다.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양식의 양식’은 오는 12월 1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