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측, 사재기 의혹에 “떳떳하지 못한 행위 상상 못해”(공식입장)
▲ 김나영 (사진=제니스뉴스 DB)
▲ 김나영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김나영 측이 음원 사재기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2일 김나영 소속사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는 “김나영은 지난 2012년 ‘홀로’로 데뷔 이후, 오로지 대중들에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8년이란 시간동안 음악만을 바라보며 천천히 또 꾸준히 달려왔다”면서 “그 노력과 열정을 평가 절하하는 일부 시선도 겸허히 받아들이고, 더 좋은 음악으로, 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려야겠다는 마음은 지금도 변함이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그 노력을 알아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에게 부끄럽거나 떳떳하지 못한 행위를 한다는 것은 상상도 하지 못할 일이다. 저희는 믿는다. 진심은 통한다는 것을”이라며 음원 사재기 의혹에 대한 억울함을 표했다.

더불어 소속사는 “가수 개인에 대한 모독, 심지어 안타깝게 떠나간 고인들을 언급하는 도를 넘는 악의적인 행위는 더 이상 묵과하면 안 된다고 생각해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 이러한 행위는 금해주실 것을 다시 한번 간곡히 부탁드린다”라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김나영은 양다일과 함께한 싱글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을 발표했다. 해당 곡은 발매 당일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했고, 이에 일부 네티즌들이 해당 음원을 두고 사재기 의혹을 제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