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박지훈 “김재환 자작곡 수록, 음악적으로 소통할 수 있어 기뻐”
▲ 박지훈 (사진=문찬희 기자)
▲ 박지훈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박지훈이 김재환과의 작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박지훈(PARK JI HOON)의 두 번째 미니앨범 ‘삼육공(360)’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4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열렸다.

이번 앨범에는 함께 그룹 워너원으로 활동한 김재환이 작사, 작곡한 ‘이상해’가 수록됐다. 이 노래는 새로운 인연이 시작되는 시기의 애매모호함과 정의할 수 없는 감정을 잘 표현한 곡이다.

이날 박지훈은 “제가 아는 사람에게 곡을 받을 때는 느낌이 색다르다. 다른 곡도 좋지만, 앉아서 디렉팅을 보고 있고 제가 녹음실에서 하고 있으면 이상한 느낌이 든다”라고 밝혔다.

이어 “음악적으로도 소통하고, 다시 만나서 밥도 먹을 수 있어서 기쁘다. 서로 아티스트만의 이미지와 색깔이 있다고 생각하는데, 재환 형의 곡을 담을 수 있어서 좋은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지훈은 4일 오후 6시 ‘360’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타이틀곡 ‘360’은 박지훈을 향해 쏟아지는 스포트라이트와 이에 대한 자신의 자신감 넘치는 감정선을 담아낸 곡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