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음원 사재기, 근절돼야… 순수하게 음악하는 뮤지션 많아”(인터뷰)
▲ 크러쉬 (사진=피네이션)
▲ 크러쉬 (사진=피네이션)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크러쉬가 음원 사재기 문제에 대한 소신을 드러냈다.

제니스뉴스와 크러쉬(CRUSH)가 5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한 카페에서 정규 2집 ‘프롬 미드나잇 투 선라이즈(From Midnight To Sunrise)’ 발매 기념 인터뷰로 만났다.

이날 크러쉬는 최근 음원시장에서 문제가 되고 있는 사재기 논란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있고, 되게 안타깝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크러쉬는 “순수한 동기를 가지고 음악을 대하고, 만들고, 발표하는 뮤지션들이 음악시장에 굉장히 많다”면서 “순환이 너무 빠른 시대라, 디지털화가 된 세상에서 빠르게 적응을 해야 한다는 걸 알고 있다. 다만 지금 사람들은 시대를 선택해서 살고 있다고 생각한다. 인터넷 매체를 통해서 옛날 음악들을 얼마든지 찾아서 들을 수 있다. 여기서 중요한 부분은 순환이 빠른 시대라서, 그런 일들(사재기)이 생겨나는 게 아닌가 싶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크러쉬는 “저는 제 음악을 열심히 건강하게 할 거다. 사재기에 대한 부분을 언급하는 게 조심스럽긴 한데, 근절돼야 한다는 입장이다”라고 소신을 전했다.

한편 크러쉬는 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정규 2집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더불어 앨범 발매 1시간 전인 오후 5시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먼저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