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라운드어스, ‘프듀’ 청탁 논란에 “관계 유지 위한 만남일 뿐”(공식입장)
▲ 안준영 (사진=Mnet)
▲ 안준영 (사진=Mnet)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소속사 어라운드어스가 ‘프로듀스X101’ 청탁 논란을 해명했다.

6일 어라운드어스 관계자는 제니스뉴스에 Mnet ‘프로듀스X101’ 안준영 PD에 대한 청탁 관련 물음에 “관계 유지를 위한 만남은 있었으나, 절대 청탁은 하지 않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날 연합뉴스는 안준영 PD에게 방송 당시 향응을 제공한 연예기획사에 매니지먼트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어라운드어스가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한편 현재 안준영 PD는 ‘프로듀스’ 시리즈의 데뷔 멤버를 뽑는 과정에서 투표수를 조작한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