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측 “스토킹 문제 인지, 법적 대응 및 경호 조치 진행”(공식입장)
▲ 트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 트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룹 트와이스 측이 스토커에 대한 법적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9일 트와이스(TWICE)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최근 SNS 및 커뮤니티 등을 통해 알려진 스토킹으로 추정되는 발언 및 사안에 대해 자사는 해당 내용을 정확히 인지하고 있으며, 가용한 법적 조치를 요청 중인 가운데, 해당 아티스트에 대한 경호 조치를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본 사안에 관련된 사항에 대해 팬분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부탁 드리며, 소속사로서 아티스트의 안전 확보를 위한 최선의 조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최근 한 네티즌이 트와이스 멤버 나연이 살고 있는 지역을 돌아다니는 영상을 촬영해 SNS에 게재하며, 교제 중이라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