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현빈과 또 같이 작품, 인연인 것 같아”
▲ 손예진 (사진=문찬희 기자)
▲ 손예진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손예진이 현빈과의 호흡을 자랑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당주동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현빈, 손예진, 서지혜, 김정현, 이정효 감독이 참석했다.

손예진과 현빈은 영화 ‘협상’ 이후 이번 작품으로 또 호흡을 맞추게 됐다. 손예진은 “배우와 또 같이 작품을 하는 기회가 드문데, 인연이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예진은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현빈 씨와 캐릭터의 싱크로율이 100%라 생각했다. 다행히 같이 작품을 하게 됐고, 같이 만나는 신이 많다”면서 “서로 알콩달콩한 모습, 깊어져가는 관계들이 많이 나온다. 여러분들게 많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 연기적으로 점점 잘 맞아지고 있다”라고 밝혔다.

“작품 전에 두 사람이 이야기를 나눈 게 있나?”라는 물음에 손예진은 “작품에 들어가기 전에 따로 대화를 나눈 건 아닌데, 현빈 씨가 대본을 받았다는 건 알고 있었다. 현빈 씨가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 정도를 했던 것 같다”라고 답했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그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 장교 리정혁의 절대 극비 러브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14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