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분위기 마치 산타 할아버지~ 크리스마스에 더 생각나는 ‘레드’의 매력
▲ 분위기 마치 산타 할아버지~ 크리스마스에 더 생각나는 ‘레드’의 매력 (사진=문찬희 기자)
▲ 분위기 마치 산타 할아버지~ 크리스마스에 더 생각나는 ‘레드’의 매력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크리스마스가 2주 앞으로 다가왔다. 데이트, 파티 등 크리스마스가 되면 많은 사람들은 이벤트를 준비하고, 여기에 빼놓을 수 없는 것 중 하나가 바로 패션이다.

연말 분위기를 제대로 느끼고 싶다면, 크리스마스를 상징하는 레드 컬러의 패션에 도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멋스럽지만, 자칫 잘못하면 촌스러워 보일 수 있는 레드. 서지혜부터 이동욱, 뉴이스트 황민현까지, 스타들의 패션에서 레드 스타일링 팁을 찾았다.

# ‘머리부터 발끝까지 핫!’ 서지혜

▲ 서지혜 (사진=문찬희 기자)
▲ 서지혜 (사진=문찬희 기자)

서지혜는 레드 컬러의 가죽 롱 코트를 단독 착용해 강렬한 룩을 완성했다. 레드와 블랙만 이용해 시크하게 표현했으며, 컬러 자체에 포인트를 주기 위해 실루엣과 아이템 매치는 단조롭게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 서지혜 (사진=문찬희 기자)
▲ 서지혜 (사진=문찬희 기자)

더블 버튼 코트를 선택해 클래식한 느낌을 가미했으며, 여기에 벨트를 레이어드해 잘록한 허리 라인을 강조하면서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줬다. 더불어 서지혜는 볼드한 이어링 연출로 화려한 포인트를 더했다.

# ‘잘생김이 죄라면 최소 무기징역’ 이동욱

▲ 이동욱 (사진=문찬희 기자)
▲ 이동욱 (사진=문찬희 기자)

SBS 예능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를 통해 첫 단독 토크쇼 MC에 나선 이동욱의 레드 활용법을 알아보자. 이번 룩에서 이동욱은 브라운과 레드 컬러를 적절하게 믹스 매치해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뽐냈다. 레드 컬러의 니트에 코트와 팬츠를 브라운 톤 온 톤 배색해 멋스러운 겨울 패션을 완성했다.

▲ 이동욱 (사진=문찬희 기자)
▲ 이동욱 (사진=문찬희 기자)

특히 이동욱은 니트와 셔츠를 레이어드해 댄디하게 소화했다. 강렬한 레드 니트에 화이트 셔츠를 이너로 착용함으로써 컬러의 부담을 줄이면서, 멋은 한층 높였다.

# ‘황제의 손인사’ 뉴이스트 황민현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기자)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기자)

레드 컬러를 계절감은 물론, 스트리트 무드로 소화하고 싶다면 황민현의 스타일링을 참고하자. 이날 황민현은 그래픽 자수로 포인트를 준 니트에 블랙 스키니진, 투박한 어글리 슈즈, 그리고 레드 숏패딩을 착용했다.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기자)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기자)

특히 패딩의 앞판에 배치된 프린지 디테일은 눈여겨볼 만한 포인트다. 프린지 디테일은 자칫 촌스러워 보일 수 있는 레드 컬러에 빈티지한 느낌을 더하며 룩을 한층 멋스럽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황민현은 겨울철이면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핸드 워머를 이너로 연출해 보온성은 물론 멋까지 챙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