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블랙독’ 서현진 “시청률 부담? ‘좋은 드라마’ 칭찬받으면 만족한다”
▲  ‘블랙독’ 서현진 “시청률 부담? ‘좋은 드라마’ 칭찬받으면 만족한다” (사진=문찬희 기자)
▲ ‘블랙독’ 서현진 “시청률 부담? ‘좋은 드라마’ 칭찬받으면 만족한다”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서현진이 시청률 부담에 대한 속내를 이야기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블랙독’ 제작발표회가 11일 오후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서현진, 라미란, 하준, 이창훈, 황준혁 감독이 참석했다.

‘블랙독’은 기간제 교사가 된 사회 초년생 고하늘(서현진 분)이 우리 사회의 축소판인 학교에서 꿈을 지키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극중 서현진은 사립학교라는 치열한 전쟁터에 내던져진 신입 기간제 교사 고하늘로 분한다.

이번 작품으로 서현진은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이후 1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드라마 ‘또 오해영’부터 ‘낭만닥터 김사부’, ‘사랑의 온도’, ‘뷰티 인사이드’까지 4연속 흥행을 이끈 서현진이기에 자연스레 이번 작품에 대한 기대도 높아지는 상황이다.

이에 “시청률 부담은 없느냐”고 묻자 서현진은 “이번에는 작품의 완성도가 높았으면 좋겠다는 조금 더 이기적인 생각을 한다”며 “시청률이 잘 나오면 당연히 좋지만, 매니아적으로라도 호응받을 수 있는 드라마여도 충분히 만족할 거 같다”고 답했다.

또한 “작품을 촬영하면서 이렇게 제 작품이 궁금했던 적 없다. 감독님께 이렇게 해도 괜찮은지 계속 물어보기도 한다”면서 “이 작품은 제가 했지만 어떤 식으로 나올지 모르겠다. 보시는 분들게 좋은 드라마라는 말을 듣고 칭찬받고 싶다”고 드라마에 관한 관심을 부탁했다.

한편 ‘블랙독’은 오는 16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