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빠른 전개 앞세운 ‘간택-여인들의 전쟁’, ‘대군’ 이어 TV조선 사극 흥행 이끌까(종합)
▲ ‘간택-여인들의 전쟁’ 출연진 (사진=문찬희 기자)
▲ ‘간택-여인들의 전쟁’ 출연진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지난해 TV조선 사극의 흥행을 이끌었던 김정민 감독과 진세연이 1년 만에 의기투합한다. 전작과는 다른 빠른 전개, 중전 간택이라는 소재를 앞세운 ‘간택-여인들의 전쟁’이 2연속 사극 흥행을 만들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TV조선 토일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이하 ‘간택’)’ 제작발표회가 12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정민 감독, 배우 진세연, 김민규, 도상우, 이열음, 이시언이 참석했다.

‘간택’은 경사스러운 국혼일을 습격한 괴한들의 총에 왕비가 즉사한 후 사상 초유의 두 번째 간택이 발발하게 되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다. 

▲ ‘간택-여인들의 전쟁’ 출연진 (사진=문찬희 기자)
▲ ‘간택-여인들의 전쟁’ 김민규, 진세연 (사진=문찬희 기자)

이번 작품은 피바람 한가운데에서 쌍둥이 언니의 죽음을 밝혀내려는 여인, 총을 맞은 후 기적적으로 살아나 예지몽을 보는 왕 등 강렬한 캐릭터들이 몰입도 높은 스토리를 이끌어간다.

김정민 감독은 “살해당한 쌍둥이 언니의 복수를 위해 다른 사람의 이름을 빌려 간택에 참여한다. 그 과정에서 왕을 사랑하게 되는데, 왕과의 사랑을 통해 자신의 진정한 이름과 정체성을 찾아가는 이야기”라고 작품을 소개했다.

김 감독은 지난해 방영한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이하 ‘대군’)’ 이후 두 번째로 진세연과 호흡을 맞추게 됐다. 전작에서 함께한 호흡을 믿은 김정민 감독은 이번에도 망설임 없이 주연 강은보 역으로 진세연을 낙점했다.

“진세연 씨와 저는 서로를 향한 믿음이 있었다”고 운을 뗀 김 감독은 “저와 TV조선 모두 진세연 배우가 주인공 하기를 점알 바랐다. 배우로서 계속 사극을 해야 해서 꺼려지지 않을까 염려하기도 했는데, 저희 작품을 선택해준 세연 씨에게 감사하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진세연은 “이번 작품을 결정하게 된 가장 큰 계기는 김정민 감독님”이라며 “전작에서 현장 분위기가 좋았고 좋은 작품을 만들어서, 다시 한번 감독님과 좋은 작품을 만들 거라는 기대가 있었다. 그때 함께했던 촬영 스태프들도 많이 있으셔서 이번에는 더 좋은 작품을 만들 거라는 기대가 있다”고 김정민 감독을 향한 믿음을 보였다.

▲ ‘간택-여인들의 전쟁’ 도상우, 진세연, 김민규 (사진=문찬희 기자)
▲ ‘간택-여인들의 전쟁’ 도상우, 진세연, 김민규 (사진=문찬희 기자)

도상우는 이번 작품에서 데뷔 후 처음으로 사극과 사투리 연기에 도전하며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새로운 도전에 많은 부담을 느꼈다는 그는 현장에서의 좋은 분위기로 힘을 얻으며 촬영에 임했다고 한다.

도상우는 “첫 사극이라 부담도, 걱정도 많았는데 현장과 배우들이 좋아서 촬영할 때 편안하게 연기했다”며 “사극 현장이 힘들고 지칠 수밖에 없는데, 세연 씨와 민규 씨가 항상 웃는 얼굴로 현장 분위기를 편하게 만들어준다. 연기할 때도 호흡이 정말 좋았다”고 배우들의 호흡을 자랑했다.

김민규 역시 다수의 사극을 소화한 진세연에게 많이 의지하며 촬영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저와 세연 씨가 함께하는 장면에서 세연 씨가 항상 “꿀꿀꿀”이라고 말한다. 눈에서 꿀 떨어지게 하라고 한다”면서 “촬영 때 세연 씨에게 많은 도움을 받고 의지한다. 촬영이 끝나면 항상 저에게 엄지 척을 날려준다”고 설명했다.

‘간택’은 지난해 많은 화제를 모았던 ‘대군’의 뒤를 이어 TV조선 사극의 계보를 이어갈 작품으로 손꼽힌다. 전작이 최고 시청률 5.6%를 기록하며 좋은 성적을 거둔 만큼 ‘간택’의 시청률에 대한 부담이 될 법도 하다.

이에 ‘간택’의 예상 시청률을 묻자 김 감독은 “‘대군’ 마지막 방송이 5.6%를 기록했는데, 1.7%를 기록한 적도 있다. 시청률에 일희일비하지 않는다”라며 “다만 ‘간택’은 ‘대군‘을 한 번이라도 넘어섰으면 좋겠다”고 목표를 정했다.

제작보고회 말미 이시언은 “이번 작품은 민규 씨와 세연 씨가 나와서 무조건 간택 받을 것”이라며 너스레를 떨더니 “배우들과 제작진이 모여 정말 재미있게, 열심히 찍었다. 많은 관심 바란다”고 드라마를 향한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간택’은 오는 14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