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아 측 “새 앨범 발매 20일로 연기… 퀄리티 위해”(공식입장)
▲ 미아 (사진=스튜디오 블루)
▲ 미아 (사진=스튜디오블루)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미아가 새 앨범 발매를 하루 연기한다.

18일 소속사 스튜디오블루는 “퀄리티 향상을 위해 오는 19일 발표 예정이었던 미아(Mia)의 새 앨범 ‘낫 어 페어리테일 2/3(Not a fairytale 2/3)’ 발매를 하루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낫 어 페어리테일 2/3’은 미아의 첫 정규앨범 ‘낫 어 페어리테일’ 3부작 중 두 번째 파트로, 지난 10월 발매된 ‘낫 어 페러이테일 1/3’ 이후 2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다. 전곡 미아가 작사, 작곡에 참여했으며, 엑소, 폴킴, 샘김과 작업한 가수 겸 프로듀서 니브(NIve)와 신흥 대세 싱어송라이터 콜드(Colde)의 프로듀싱 참여로 더욱 퀄리티를 높였다.

미아는 지난해 방송된 Mnet 뮤직 배틀쇼 ‘브레이커스’에 출연해 감각적인 음색과 뛰어난 음악적 역량으로 최종 TOP4에 올라 화제를 모았던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로, 특유의 감성을 입힌 자작곡을 꾸준히 선보이며 자신만의 입지를 구축해나가고 있다.

한편 미아의 새 앨범 ‘낫 어 페어리테일 2/3’은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