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모모랜드 낸시 “‘뿜뿜’-‘배엠’과 차이점? 뉴트로 콘셉트”
▲ 모모랜드 낸시 (사진=문찬희 기자)
▲ 모모랜드 낸시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모모랜드 낸시가 히트곡 ‘뿜뿜’과 ‘배엠’을 언급했다.

모모랜드의 두 번째 싱글앨범 ‘떰즈 업(Thumbs Up)’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3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렸다. 이날 사회는 MC배가 맡았다.

신곡 ‘떰즈 업’은 어느 곳에서나 주목받는 셀러브리티의 일상을 뉴트로한 사운드와 가사에 담은 곡이다. 강렬한 베이스와 펑키 리듬의 브라스가 돋보이는 비나하우스 곡으로, 모모랜드 특유의 매력이 코러스 파트 중독성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그동안 모모랜드는 ‘뿜뿜’과 ‘배엠’ 등 신나는 곡들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 신곡은 어떤 점이 다른지 묻는 질문에 낸시는 “'떰즈 업'은 복고풍에 새로움을 가미한 뉴트로 콘셉트가 차별점이라고 말할 수 있다”고 답했다.

이어 주이는 “‘뿜뿜’과 ‘뺌’은 초반부터 신났던 곡이라면, 이번 곡은 초반에서는 분위기를 유지하다가 후렴에서 터지는 느낌이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모모랜드는 30일 오후 6시 새 싱글 ‘떰즈 업’을 발매하고 본격 활동에 나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