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Obsession’, 美 빌보드 선정 ‘올해의 베스트 K-POP 송 25’ 1위
▲ 엑소 (사진=제니스뉴스 DB)
▲ 엑소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그룹 엑소의 ‘옵세션'이 미국 빌보드가 선정한 ‘올해의 베스트 K-POP 송 25’ 1위에 올랐다. 

그룹 엑소가 지난 29일(현지시각) 미국 빌보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비평가들이 선정한 올해의 베스트 K-POP 송 25(The 25 Best K-pop Songs of 2019: Critics' Picks)'에서 정규 6집 타이틀 곡 ‘옵세션(Obsession)’으로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는 '옵세션'에 대해 “엑소의 다크한 모습을 가장 매력적으로 보여주는 곡이다. 엑소는 ‘옵세션’으로 또 한 번 놀라운 음악을 선사했다. 7년이 넘는 기간 동안 K-POP 왕좌를 차지하고 있는 엑소가 앞으로도 굳건하게 왕좌를 지켜나갈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고 호평했다.

또한 이번 발표에서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의 영어 싱글 ‘하이웨이 투 헤븐(Highway to Heaven)’이 16위에 올랐다. 이에 “파워 팝 발라드 장르의 곡으로, 엔시티 127이 기존에 보여준 힙합 기반의 곡들에 비해 멜로디적인 요소들을 부각시켜 멤버들의 보컬을 더욱 강렬하고 매력적이게 만든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지난 23일 발표한 그룹 레드벨벳의 신곡 ‘사이코(Psycho)’는 18위에 선정됐다. 빌보드는 ‘사이코’에 대해 “피치카토 연주법과 우아한 느낌을 주는 다채로운 하모니가 어우러져 곡 자체로 품격 있지만 이러한 고상한 요소들로부터 벗어나려는 의지가 가득한 기발한 곡이다”고 언급했다. 

이어 25위에 랭크된 슈퍼엠(SuperM)의 데뷔곡 ‘쟈핑(Jopping)’은 “뛰어난 보컬 능력과 완벽한 프로듀싱, 후렴구의 코러스 등이 어우러져 슈퍼엠이 왜 ‘K-POP 어벤져스’라고 불리는지 확인시켜 주는 적절한 곡이다”라고 주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