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이주연,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이하늬-한예리와 한솥밥(공식입장)
▲ 신예 이주연,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이하늬-한예리와 한솥밥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 신예 이주연,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이하늬-한예리와 한솥밥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신예 이주연이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사람엔터테인먼트는 2일 “이주연은 영화와 드라마는 물론 다양한 영역에서 활약할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지닌 배우”라며 “이주연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배우로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주연은 지난 2017년 ‘다양성 영화 신인배우 발굴 프로젝트 오디션’에서 400대 1의 경쟁을 뚫은 신인 배우다. ‘굿바이 싱글’의 김태곤 감독은 “이주연은 응시자 가운데서도 미래가 가장 궁금하고 기대되는 배우다. 설레는 마음으로 그날을 기다리겠다”라고 극찬했다.

지난 2018년 이주연은 SBS 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서 언론사 기자 오소라 역을 맡아 톡톡 튀는 매력은 물론, 오하라(한예리 분)와 현실 자매 호흡을 뽐냈다. 이어 JTBC 드라마 'SKY 캐슬' 속 부모의 압박과 입시 스트레스에 시달리던 박영재(송건희 분)의 비밀을 움켜쥔 인물 이가을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최근 JTBC 드라마 '초콜릿'에서 이강(윤계상 분)을 짝사랑하는 호스피스 간호사 배나라 역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사람엔터테인먼트에는 권율, 김성규, 데이비드 맥기니스, 박예진, 변요한, 엄정화, 윤계상, 이제훈, 이하나, 이하늬, 조진웅, 최수영, 최원영, 한예리 등의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