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방탄소년단 美 뉴욕 타임스스퀘어 빌보드 공개... 특별한 신년 선물
▲ 휠라-방탄소년단 美 뉴욕 타임스스퀘어 빌보드 공개... 특별한 신년 선물 (사진=휠라)
▲ 휠라-방탄소년단 美 뉴욕 타임스스퀘어 빌보드 공개... 특별한 신년 선물 (사진=휠라)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휠라가 그룹 방탄소년단과 함께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를 사로잡았다.

스포츠 브랜드 휠라가 3일 "지난해 12월 30일부터 오는 5일까지 7일 동안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 일대에서 글로벌 모델 방탄소년단이 등장하는 대형 옥외광고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옥외광고는 신년 맞이 카운트다운의 메카인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연말연시에 맞춰 집행됐다. 휠라는 뉴욕 시민들과 세계 각지에서 모여든 관광객들은 물론 전 세계 소비자에게 새해 메시지를 전하려는 취지에서 이번 옥외광고를 준비했다. 

해당 옥외광고는 지난달 말 깜짝 공개했던 방탄소년단의 원 월드 원 휠라(One World, One FILA) 화보 이미지와 새해 인사 메시지를 담았으며, 2분마다 뉴욕 타임스스퀘어 일대 5곳의 대형 디지털 빌보드를 통해 송출 중이다. 광고 속 방탄소년단이 등장할 때마다 곳곳에서 환호성이 터지는가 하면, 광고를 배경으로 인증샷을 찍는 이들의 모습도 이어졌다. 

더불어 휠라의 이번 옥외 광고는 방탄소년단의 특별한 새해맞이를 함께 축하하기 위한 취지도 포함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31일 미국 ABC 새해맞이 라이브 쇼 '딕 클라크스 뉴 이어스 로킹 이브 위드 라이언 시크레스트 2020(Dick Clark’s New Year’s Rockin’ Eve 2020, 이하 '뉴 이어스 로킹 이브')'에 출연해 퍼포먼스를 선사했다.

‘뉴 이어스 로킹 이브’는 약 2500만 명의 미국인들이 애청하는 미국 최대 새해맞이 행사로, 뉴욕 타임스스퀘어와 로스앤젤레스, 뉴올리언스, 마이애미 등에서 개최된다. 타임스스퀘어에 행사에 참여한 방탄소년단은 화려한 퍼포먼스에 이어 새해맞이 카운트다운에도 등장했는데, 이들의 배경으로 휠라의 옥외광고가 쉼 없이 재생돼 타임스스퀘어 일대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휠라 관계자는 “휠라와 방탄소년단에 보내주시는 뜨거운 성원에 감사한 마음으로 새해를 여는 상징적인 장소인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신년 인사를 전하는 옥외광고를 진행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의미 있는 소통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