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측 “정민당 사재기 주장? 법적 대응할 것”(공식입장)
▲ 송하예-아리아즈 ‘새벽이슬 머금은 상큼함’ (사진=문찬희 기자)
▲ 송하예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송하예 측이 정민당이 주장하는 사재기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8일 정민당 창단준비위원회(이하 정민당)는 기자회견을 통해 송하예가 속한 더하기미디어 홍보 대행사 앤스타컴퍼니 관계자가 음원 사재기를 시도하는 정황을 파악했다고 밝혔다. 정민당은 컴퓨터 2대에 송하예 노래를 연속으로 재생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더하기미디어는 “먼저 정민당에서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상황에서 특정 아티스트에 대해 언급한 것에 있어 현재 법적인 검토 중에 있으며, 당사는 변호사 선임 이후 강경 대응할 예정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정민당에서 공개한 영상 및 캡처 이미지를 촬영했다는 앤스타컴퍼니 측과도 사재기에 관련돼 어떠한 업무도 진행한 것이 없으며, 앤스타컴퍼니에도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더하기미디어는 “송하예 관련 어떠한 사재기 작업을 진행한 것이 없으며, 앞으로 사재기 의혹과 관련해 지속적인 강경 대응을 이어갈 예정이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