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측 “민찬, 머리 타박상으로 인해 치료 및 휴식 중”(공식입장)
▲ 베리베리 민찬 (사진=문찬희 기자)
▲ 베리베리 민찬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룹 베리베리 민찬이 부상을 입었다.

13일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베리베리 민찬이 이날 오전 넘어져 머리에 타박상을 입어 급히 병원에 내원하여 치료와 검사를 받았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검사 결과 경미한 타박상이나 정상 컨디션 회복을 위해 현재 숙소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면서 “당사는 민찬이 빠른 시일 내에 건강을 회복하고 팬 여러분들과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베리베리는 최근 세 번째 미니앨범 '페이스 미(FACE ME)'를 발매하고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