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결혼 발표 “평생 함께하고 싶은 여자친구+축복 찾아와”(공식입장)
▲ 엑소 첸 (사진=문찬희 기자)
▲ 엑소 첸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엑소 첸이 결혼 및 아이 소식을 전했다.

13일 첸은 엑소(EXO) 공식 채널을 통해 “팬 여러분들께 드릴 말씀이 있어 이렇게 글을 쓰게 됐다”면서 “어떻게 말을 시작해야 할지 무척 긴장되고 떨리지만, 너무나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솔직하게 말씀드리고 싶어 글을 올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에게는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다. 이러한 결심으로 인해 어떠한 상황들이 일어날지 걱정과 고민이 앞서기도 했지만 함께 해온 멤버들과 회사, 특히 저를 자랑스럽게 여겨주시는 팬 여러분들이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지 않도록 조금이나마 일찍 소식을 전하고 싶어 회사와 소통하고 멤버들과도 상의를 하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던 중 저희에게 축복이 찾아오게 됐다. 회사, 멤버들과 상의해 계획했던 부분들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됐기에 저도 많이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이 축복에 더욱 힘을 내게 됐다. 언제 어떻게 말씀드릴지 고민하면서 더 이상 시간을 지체할 수 없었기에 조심스레 용기를 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첸은 “이러한 소식을 듣고 진심으로 축하해준 멤버들에게 너무 고맙고, 부족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도 깊이 감사드린다. 항상 감사한 마음 잊지 않고 변함없이 제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며,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다. 가족들의 의사에 따라, 결혼식 및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된다"라고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