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미스터 주’ 김서형 “허당 연기, 더욱 격렬하지 못해 아쉬워”
▲ ‘미스터 주’ 김서형 “허당 연기, 더욱 격렬하지 못해 아쉬워”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 ‘미스터 주’ 김서형 “허당 연기, 더욱 격렬하지 못해 아쉬워”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김서형이 연기 변신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이하 ‘미스터 주’)’ 언론시사회가 13일 오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 갈소원, 김태윤 감독이 참석했다.

‘미스터 주’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러운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그린 코미디다. 극중 김서형은 태주의 상사이자 국가정보국 서열 1위 민 국장으로 분한다.

지난해 JTBC 드라마 ‘SKY캐슬’로 강렬한 캐릭터를 선보였던 김서형은 이번 작품을 통해 카리스마 있지만 허당 매력을 겸비한 민 국장으로 분했다. 이날 시사회에서 자신의 연기를 확인한 김서형은 더 망가지지 못해 아쉽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서형은 “영화를 오늘 처음 봤는데 ‘더 할걸’이라는 아쉬움이 있다. 춤이라도 격렬하게 출 걸 그랬다”며 “저는 정보국 국장으로서 자세와 진지함을 지키며 대사에 충실했다. 태주와 호흡하는 장면에서는 이성민 선배님을 잘 따라가고 그 신을 해치지 않는 선에서 연기했다”고 연기에 임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저는 한국 영화에 이런 시나리오가 있다는 것만으로도 흔쾌히 하겠다고 했다. 언젠가 가족들과 함께 볼 수 있는 영화에 출연하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이 영화가 그렇게 돼서 정말 기쁘다”고 영화를 향한 애정을 표현했다.

한편 ‘미스터 주’는 오는 22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