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별점]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이성민 맹활약부터 익숙한 목소리 찾는 재미까지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영화가 가장 빨리 공개되는 곳, 언론시사회. 그토록 기다리던 작품이 과연 얼마나 잘 나왔을까? 독자들을 위해 제니스뉴스가 ‘영화별점’과 함께 관전 포인트를 전한다. 오늘의 주인공은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다.

▲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스틸컷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스틸컷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미스터 주: 사라진 VIP>

영화별점: ★★★ (3.0/5.0)

한줄평: 장르 오가는 이성민 맹활약부터 익숙한 목소리 찾는 재미까지

시놉시스: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태주(이성민 분). 특사로 파견된 VIP 경호 임무를 수행하던 중, 갑작스러운 사고로 VIP는 사라지고 설상가상 온갖 동물들의 말이 들리기 시작한다.

갑자기 이상한 행동을 하는 태주를 의심하는 민 국장(김서형 분)과 만식(배정남 분)을 뒤로 하고, 태주는 군견 알리(신하균 분)와 함께 VIP를 찾아 나선다.

리뷰: 영화의 시작부터 끝까지 이어지는 이성민의 고군분투는 탄탄하게 극의 중심을 잡는다. 이성민은 자신과 호흡하는 파트너가 동물이라는 것을 잊을 만큼 코미디부터 정극까지 오가는 연기를 선보인다. 그렇기에 태주의 짠한 상황이 더욱 뼈저리게 전해진다.

여기에 은근한 허당미로 틈새 웃음을 안기는 김서형과 대놓고 망가지는 배정남의 코믹 연기까지 더해져 관객의 웃음을 유발한다. 영화의 주 장르인 코미디에 충실한 모습이다.

화려한 배우들의 더빙 라인업은 ‘어벤져스’를 방불케 한다. 군견 알리를 연기한 신하균의 능청스러운 더빙은 영화의 맛을 살리며 생동감을 불어넣고, 사랑스러운 VIP로 분한 유인나 역시 제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즐거움을 배가시킨다. 또 김보성, 이정은, 이선균, 김수미, 박준형 등 쉴 새 없이 등장하는 반가운 목소리를 찾는 건 영화의 또 다른 재미 중 하나다.

뜻밖의 반전이 곳곳에 숨겨진 스토리는 관객들에게 의외의 긴장을 선사한다. 요원이 등장하고 VIP가 사라지는, 어디선가 봤을 법한 전개지만 그 과정에 동물이 합세했다는 것만으로 신선함을 느끼게 한다. 이를 완성하는 이성민과 알리, 동물들의 케미스트리는 영화 마지막까지 즐거움을 안긴다.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온 연령대가 함께 볼 수 있는 가족 맞춤형 영화다. 유치하고 뻔할 수 있는 스토리지만 다가오는 연휴 가족들과 웃으며 이야기할 수 있는 작품을 찾는다면, 이 작품이 딱 맞지 않을까. 엔딩 크레딧과 함께 마지막까지 웃음을 주는 쿠키 영상이 있으니 놓치지 말 것.

감독: 김태윤 / 출연: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 갈소원, 신하균 / 제작: 리양필름 / 배급: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리틀빅픽처스 / 러닝타임: 113분 / 개봉: 1월 22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