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세주, '메모리스트' 합류... 반전 매력 경찰로 연기 변신(공식입장)
▲ 임세주, '메모리스트' 합류... 반전 매력 경찰로 연기 변신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 임세주, '메모리스트' 합류... 반전 매력 경찰로 연기 변신 (사진=스토리제이컴퍼니)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임세주가 반전 매력의 경찰로 변신한다.

14일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임세주가 tvN 새 드라마 '메모리스트'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메모리스트'는 기억을 읽는 초능력 형사 동백(유승호 분)과 천재 프로파일러 한선미(이세영 분)가 미스터리한 '절대악' 연쇄살인마를 추적하는 이야기로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극중 임세주는 상황실 통신 담당요원 이슬비 역을 맡아 연기 변신에 나선다. 이슬비는 평소엔 똑 부러지지만 강력 사건 자료를 볼 때면 비위가 약해 힘들어하는 순한 캐릭터다.

지난 2014년 JTBC 드라마 '달래 된, 장국'으로 배우 활동에 나선 임세주는 드라마 '두번째 스무살', '그녀는 예뻤다', '별난 가족', '캐리어를 끄는 여자', '황금빛 내 인생', '마더', '하나뿐인 내편', '국민 여러분!', 영화 '장수상회', '왓칭' 등으로 얼굴을 알렸다.

한편 '메모리스트'는 오는 3월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