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간택’ 김민규 “멜로 연기 준비? 가장 중요한 건 꿀 떨어지는 눈빛”
▲  ‘간택’ 김민규 “멜로 연기 준비? 가장 중요한 건 꿀 떨어지는 눈빛” (사진=문찬희 기자)
▲ ‘간택’ 김민규 “멜로 연기 준비? 가장 중요한 건 꿀 떨어지는 눈빛”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김민규가 멜로 연기를 위해 준비한 점을 이야기했다.

TV조선 토일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이하 ‘간택’)’ 기자간담회가 14일 오후 서울 중구 조선일보 미술관 미디어카페 JOY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진세연, 김민규, 도상우, 이열음, 이시언, 이화겸이 참석했다.

‘간택’은 경사스러운 국혼일을 습격한 괴한들의 총에 왕비가 즉사한 후 사상 초유의 두 번째 간택이 발발하게 되는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다. 극중 김민규는 머리에 총을 맞고 기적적으로 살아난 뒤 기묘한 예지몽에 시달리는 이경으로 분한다.

오는 18일 9부 방송을 앞둔 ‘간택’은 반환점을 돈 만큼 본격적인 러브라인의 진전도 있을 예정이다. 이에 김민규는 제작발표회부터 강조한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후반부 애정 전선을 그릴 예정이다.

김민규는 “제작발표회 때부터 이야기했지만 꿀이 가장 중요한 거 같다”며 “이 작품에서는 멜로적인 부분도 있지만 모든 신에서 눈빛에 강점을 두고 연기하는 중이다. 회차를 거듭할수록 꿀이 가득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후반부로 접어든 ‘간택’의 관전 포인트를 묻자 “이제 극중 간택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 간택 후에도 여인들의 전쟁이 계속된다”면서 “왕과 대비의 대립부터 시작해 다방면으로 여러 사람과 싸우는 부분이 굉장히 재미있지 않을까”라고 답했다.

한편 ‘간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