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뮤직] 4년 만에 돌아온 김재중, 애절한 감성 담은 ‘애요’
▲ 김재중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 김재중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제니스뉴스가 전하는 ‘오늘뮤직’, 오늘은 어떤 신곡이 공개될까.

♬ 김재중 ‘애요’ㅣ2020.01.14

김재중의 새 미니앨범 ‘애요’ 음원과 뮤직비디오가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지난 2016년 정규앨범 ‘NO.X’ 이후 4년 만에 컴백한 김재중의 두 번째 미니앨범 ‘애요’는 사랑 애와 노래 요, ‘사랑을 부르다’라는 의미로 사랑의 설렘부터 이별까지 다양한 감정이 담겼다. 김재중은 발라드 위주의 네 트랙을 담아냈으며, 자신의 애절하고 슬픈 목소리로 리스너들에게 깊은 공감을 선사하고자 한다.

타이틀곡 ‘여리디여린 사랑을’은 사랑했던 연인과 함께한 애틋했던 과거의 시간을 추억하지만, 이제는 슬퍼진 현재의 상황을 대비하여 노래한다. 사랑해서 좋았던 기억들이 떠올라 다시 돌아가고 싶지만 이제는 그럴 수 없는 심정을 담아낸 곡이다. 김재중의 애절하고 슬픈 목소리가 더해져 완성됐다.

김재중의 담담한듯 쓸쓸한 목소리와 “나를 안아주는 차가운 바람 내 기억은 눈물져 얼어버리고”, “함께 보았던 함께 웃었던 기억들에 돌아갈 빈자리를 찾지만” 등의 애절한 가사가 분위기를 극대화시킨다.

뮤직비디오에는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배가본드’, ‘초콜릿’, 영화 ‘버티고’, ‘블랙머니’ 등을 통해 깊은 연기 내공을 보여준 바 있는 유태오와 ‘유령을 잡아라’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인 신예 정서하가 출연해 이별의 과정을 겪는 연인의 모습을 그러낸다.

수록곡 ‘바다의 시간’은 지난 2018년 김재중의 생일 팬미팅을 통해 무대에서 먼저 공개돼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던 곡. 피아노와 파도 소리로 전개되는 도입부에 서정적인 가사가 어우러져 실제 바닷가에서 부르는 듯한 느낌을 선사하며, 후반부로 갈수록 파도가 휘몰아치는 듯한 감정이 더해졌다.

‘라이프 서포트(LIFE SUPPORT)’는 지난 2016년 군 입대 중 진행된 김재중의 ‘홀로그램 콘서트’에서 먼저 공개된 곡으로, 김재중이 직접 작사한 곡으로 피아노 멜로디에 허스키하고 딥한 보컬이 어우러져 곡의 분위기를 한층 서정적으로 만든다.

또한 ‘시크릿(SECERT)’은 임팩트 있는 기타 루프와 그루브 한 베이스 라인이 화려하게 나오는 트렌디한 신스와 중독적인 후렴 멜로디가 인상적인 노래다. 시원한 가창력을 뽐내는 김재중의 보컬이 곡의 매력 포인트다.

김재중은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오후 9시 네이버 NOW를 통해 미니앨범 발매 기념 단독 오디오 라이브 ‘김재중쇼’를 진행, 앨범 작업 비하인드 이야기를 들려주며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한편 김재중은 오는 18일 서울을 시작으로 아시아 6개 도시에서 단독 콘서트 ‘2020 KIM JAE JOONG Asia Tour Concert’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