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스튜어트 액세서리, S/S 캠페인 ‘질스튜어트 판타지’ 공개
▲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S/S 캠페인 ‘질스튜어트 판타지’ 공개 (사진=질스튜어트 액세서리)
▲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S/S 캠페인 ‘질스튜어트 판타지’ 공개 (사진=질스튜어트 액세서리)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질스튜어트 액세서리가 2020 S/S 캠페인을 론칭한다. 

LF가 전개하는 컨템퍼러리 브랜드 질스튜어트 액세서리가 15일 2020년 S/S 시즌 캠페인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캠페인 '질스튜어트 판타지(J Fantasy)'는 절제된 세련미를 바탕으로 질스튜어트만의 미니멀 판타지를 담은 것이 특징이다. 질스튜어트의 시그니처 패턴을 적용한 신제품과 모델의 몽환적이고 절제된 표현력이 만나 미니멀하면서도 신선한 아트워크가 탄생했다. 

질스튜어트 액세서리는 ‘로젤라 프리즘’ 라인을 통해 아이덴티티가 돋보이는 신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새롭게 출시하는 트렌디한 마이크로 사이즈 크로스 백은 핸드폰 및 간단한 소지품을 수납할 수 있는 사이즈로 활용도가 높으며, 룩의 완성도를 높여주는 포인트 아이템이다. 

더불어 시그니처 베스트셀링 라인인 ‘페이퍼백’ 라인은 전면 로고 플레이와 사랑스러운 하트 참 장식으로 포인트를 줬으며, 이번 시즌 가죽 소재 경량화와 뒷부분 포켓 추가로 수납력을 더욱 강화했다.

‘소호’ 라인은 지난 시즌 첫 선을 보인 참 장식 라벨에 로고 플레이를 더했으며, 2019 F/W 시즌 컬러를 반영한 그린 제품의 판매 호조에 힘입어, 2020 S/S 시즌 컬러 베이지를 신규로 출시했다. ‘뉴 쁘띠 다이아몬드’ 라인은 질 스튜어트의 시그니처인 쁘띠 다이아몬드 라인을 새로운 패턴과 컬러로 리뉴얼한 2020 S/S 버전으로 귀엽고 사랑스러운 느낌의 활용도 높은 지갑 제품을 선보인다.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관계자는 “이번 시즌에도 질스튜어트만의 트렌디한 디자인의 신제품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며 “대학생부터 사회 초년생, 직장인까지 두루 착용할 수 있는 제품들로 구성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