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레, '사흘' 캐스팅 확정... 박신양과 부녀 호흡 맞춘다(공식입장)
▲ 이레, '사흘' 캐스팅 확정... 박신양과 부녀 호흡 맞춘다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 이레, '사흘' 캐스팅 확정... 박신양과 부녀 호흡 맞춘다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이레가 영화 '사흘'에 합류한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5일 "이레가 영화 '사흘'(가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사흘'은 장례를 치르는 사흘 동안 죽은 딸의 심장 안에서 악마가 깨어나면서 벌어지는 사투를 다룬 오컬트 드라마다.

극중 이레는 차승도(박신양 분)의 딸 소미 역으로 악령에 씌인 캐릭터로 분한다. 성인 배우 못지않은 폭넓은 연기력과 디테일한 연기를 선보였던 이레가 이번에는 오컬트 장르에 도전해 어떤 모습으로 관객을 만날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레는 영화 '소원'에서 설경구와 엄지원의 딸로 등장해 관객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후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7년의 밤' 등에서 임팩트 인기를 선보였고,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명품 아역 배우의 입지를 굳혔다.

한편 '사흘'은 오는 상반기 중 크랭크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