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부터 최우식까지, '사냥의 시간' 1차 보도스틸 18종 공개
▲ 이제훈부터 최우식까지, '사냥의 시간' 1차 보도스틸 18종 공개 (사진=리틀빅픽쳐스)
▲ 이제훈부터 최우식까지, '사냥의 시간' 1차 보도스틸 18종 공개 (사진=리틀빅픽쳐스)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충무로 대표 배우들이 모인 영화 '사냥의 시간'이 1차 보도스틸을 전격 공개했다.

'사냥의 시간'은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은 충무로 대표 스타들의 폭발적인 열연부터 독보적인 분위기와 스타일리시한 비주얼까지 가득 담아 눈길을 끈다.

먼저 새로운 인생을 살기 위해 친구들과 함께 위험한 계획을 주도하는 준석 역의 이제훈은 어둔 밤 길거리와 도박장을 배경으로 무언가를 고뇌하고 있는 모습과 친구들을 향해 진지한 표정을 지어보이는 모습이 공개됐다. 계획의 설계자 준석으로 완벽 몰입한 이제훈의 열연에 대한 기대를 모은다. 또 친구들을 위해 위험한 계획에 앞장서는 장호 역의 안재홍은 상황의 긴장감이 고스란히 묻어나는 표정 연기는 물론 이전까지의 배역과는 다른 독보적인 스타일의 룩을 완벽 소화한 모습까지 확인할 수 있어 강렬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스타일리시한 타투와 의상이 돋보이는 기훈의 모습은 가진 것은 의리뿐인 반항아 기훈을 연기하는 최우식의 매력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시위 현장을 거닐고 있는 기훈이 어떤 상황에 처해져 있는지 궁금증을 안긴다. 필요한 모든 것을 알아내는 정보원으로서 친구들의 작전에 도움을 주는 상수 역의 박정민은 사설 도박장 종업원 복장을 한 모습과 기훈과 강렬하게 눈빛을 주고 받는 장면들도 공개되어 이들이 어떤 관계 속에 놓여있는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준석과 장호, 기훈, 상수가 함께 작전을 계획하는 장면과 바닷가에서 폭죽놀이를 즐기는 모습 등 네 친구들의 케미스트리가 돋보이는 장면들이 감각적인 비주얼로 담겨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한 네 배우들의 폭발적인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마지막으로 네 친구들을 뒤쫓는 의문의 추격자 한(박해수 분)의 실루엣이 그를 가로막아선 차량의 헤드라이트 불빛에 비친 모습으로 공개돼 존재 자체만으로 압도적인 서스펜스를 선사하는 그의 지옥 같은 추격이 곧 네 친구들을 향해 시작될 것을 예고한다. 

한편 '사냥의 시간'은 오는 2월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