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미스트롯' 송가인부터 숙행까지, 트로트퀸 메이크업 스타일
▲ (사진=문찬희 기자)
▲ '미스트롯' 송가인부터 숙행까지, 트로트퀸 메이크업 스타일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김은혜 인턴기자] HOT한 트로트퀸의 메이크업을 모아 소개한다.

TV조선 예능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은 지난해 첫 방송 때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프로그램 종영 이후에도 열기는 식지 않고 있으며 '미스트롯' 참가자들은 방송 출연, 콘서트 등 여러 행보를 이어 가고 갔다. 

이에 제니스뉴스가 트로트 열풍을 불러일으킨 트로트퀸의 메이크업 스타일을 살펴봤다. 

# '오늘도 화사해요~' 송가인

▲ 송가인 (사진=문찬희 기자)
▲ 송가인 (사진=문찬희 기자)

송가인은 메이크업의 핵심인 베이스를 본인의 피부 색보다 한층 더 화사하게 표현했으며, 탄탄하고 결점 없는 피부를 연출했다. 눈썹은 붉은빛이 도는 헤어스타일과 동일한 컬러로 맞췄다. 아이 메이크업은 연한 코럴 색상의 아이섀도를 베이스로 시작해 진한 주황, 핑크 색상으로 포인트를 줬다. 이와 함께 펄을 살짝 얹어 눈에 입체감을 주며 마무리했다. 아이라이너는 눈꼬리를 따라 일자로 길게 그려 송가인만의 매력적인 눈매를 살렸다. 더불어 눈 앞머리 부분에도 아이라이너를 사용해 앞트임 효과를 만들었다. 마지막으로 립은 핑크 컬러로 그러데이션 립을 연출해 부드러운 인상을 줬다.

# '청순 메이크업' 홍자

▲ (사진=)
▲ 홍자 (사진=문찬희 기자)

홍자는 과하지 않는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연출해 청순함을 부각했다. 피부 메이크업은 은은한 광채를 더해 생기가 넘치는 느낌을 연출했다. 눈썹 또한 자연스럽고 여성스러운 아치형으로 표현했다. 아이 메이크업 역시 아이섀도로 가벼운 음영만 넣었으며, 아이라이너 또한 진하지 않게 그렸다. 마지막으로 반짝임이 있는 립글로스를 사용해 활기 있는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 '발랄한 매력' 하유비

▲ 하유비 (사진=문찬희 기자)
▲ 하유비 (사진=문찬희 기자)

하유비는 밝은 헤어 컬러에 어울리는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눈두덩이 전체에 주황빛이 도는 아이섀도를 사용해 큰 눈의 매력을 더욱 살렸다. 애교살 부분에는 골드색의 글리터를 얹어 화려함을 표현했다. 또한 바짝 올린 속눈썹에 마스카라를 사용해 한층 더 시원한 눈매를 연출했다. 달리, 립은 자연스러운 색상으로 마무리했다.

# '동안 미모' 숙행

▲ 숙행 (사진=문찬희 기자)
▲ 숙행 (사진=문찬희 기자)

숙행은 일자형 눈썹을 그려 동안 이미지를 연출했다. 브라운 계열 아이섀도를 사용해 눈에 음영효과를 줬으며, 아이라이너는 눈꼬리보다 살짝 올라가게 그려 또렷한 눈매를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차분한 핑크 브라운 계열의 립 컬러로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