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브라더스코리아, 한한령 후 中 정부 주최 대회 첫 1등 수상
▲ 화이브라더스코리아, 한한령 후 中 정부 주최 대회 첫 1등 수상 (사진=화이브라더스코리아)
▲ 화이브라더스코리아, 한한령 후 中 정부 주최 대회 첫 1등 수상 (사진=화이브라더스코리아)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화이브라더스코리아가 중국 정부 주최 영상 대회에서 1등을 수상했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가 지난 10일 중국 청두시에서 개최된 '영상천부-쇼트 클립 창의 촬영 대회’에서 '어떻게 한 사람이 청두에 머물게 할까'로 3분 쇼트 클립 경쟁 부분에 1등을 거머쥐었다. 

'영상천부-쇼트 클립 창의 촬영 대회’는 중국 청두시 정부 신문사와 청두시 문화 광전 관광국이 감독, 매일경제 미디어 신문사가 주최한 시상식으로, 중국 쇼트 클립 업계의 대형 축제이자 도시 문화, 문화 창의 산업 발전에 관한 교류 행사다.

특히 현재 중국 쇼트 클립 플랫폼 업계가 고속 성장을 구가하고 있으며, 중국 간판 플랫폼인 틱톡 역시 1일 활성 이용자 규모가 4억 명을 돌파하면서 쇼트 클립 업계의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이 가운데 1등을 수상한 화이브라더스코리아의 '어떻게 한 사람이 청두에 머물게 할까'는 청두에서 자신의 삶을 살아가고 있는 외국인의 시각에서 청두 특유의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호평을 받았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문화 창의라는 산업을 착안점으로 한중 기업 간에 심도 있는 교류와 컬래버레이션을 추구하고자 한다”고 대회 참여 이유를 밝혔다.

특히 이번 '영상 천부-쇼트 클립 창의 촬영 대회’는 얼경 미디어(ergengtv), 어니언 그룹(Onion Group), 십만대산 문화 미디어 등 중국 쇼트 클립 기업과 중국 외 폴란드, 프랑스, 독일, 일본 등 다국적 기업들이 참여했다.

이처럼 다양한 콘텐츠 제작을 통해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화이브라더스코리아가 한한령 이후 중국 정부에서 주최한 문화 창의 프로젝트에 한국 기업으로 초청을 받은 것은 물론, 1등이란 성과까지 안았기에 그 의미가 크다.

한편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매니지먼트, 드라마, 음반, 영화 제작, 유통사업 등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