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주’ 배정남 “배우로서는 이제 시작, 보여줄 수 있는 모습 많다”(인터뷰)
▲ ‘미스터 주’ 배정남 “배우로서는 이제 시작, 보여줄 수 있는 모습 많다” (사진=문찬희 기자)
▲ ‘미스터 주’ 배정남 “배우로서는 이제 시작, 보여줄 수 있는 모습 많다”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배정남이 연기를 향한 자신감을 보였다.

제니스뉴스와 배정남이 지난 2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이하 ‘미스터 주’)’ 인터뷰로 만났다.

‘미스터 주’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러운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그린 코미디다. 

이번 작품은 배정남이 첫 주연으로 도전하는 작품이기에 그 의미가 남다르다. 메인 포스터에 처음으로 얼굴이 실렸다며 웃던 배정남은 그만큼 작품 흥행에 대한 부담감도 컸다는 속내를 털어놓았다.

배정남은 “역할이 커지고 책임이 커져서 예전보다 많은 부담이 됐다”면서 “예전에는 역할이 작아서 현장이 마냥 좋기만 하고 천진난만했다. 이제는 연기해도 책임이 따르는 입장이 됐다”고 말했다.

나아가 배정남은 “배우로서는 이제야 발을 떼서 걷고 뛰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보여줄 자신은 확실히 있다. 여러 작품을 찍으며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자신도 생겼다.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해서 제가 잘할 수 있고 잘 맞는 옷을 입고 싶다”고 연기를 향한 열의를 보였다.

한편 ‘미스터 주’는 22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