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정직한 후보’ 김무열 “이렇게 웃는 모습 많이 나오는 작품은 처음”
▲ ‘정직한 후보’ 김무열 “이렇게 웃는 모습 많이 나오는 작품은 처음” (사진=NEW)
▲ ‘정직한 후보’ 김무열 “이렇게 웃는 모습 많이 나오는 작품은 처음” (사진=NEW)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김무열이 코미디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영화 ‘정직한 후보’ 언론시사회가 28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라미란, 김무열, 윤경호, 장동주, 장유정 감독이 참석했다.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 분)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다. 극중 김무열은 주상숙의 열정 부자 보좌관 박희철로 분한다.

그간 스릴러, 액션 등 다양한 장르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였던 김무열은 이번 작품을 통해 완벽하게 망가지는 코미디 연기에 도전했다. 김무열 자신도 “이렇게 웃었던 적은 처음”이라며 처음으로 코미디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김무열은 “다른 캐릭터를 연기할 때와 기본적으로 다르지는 않았다”라며 “웃기려고 하는 것들을 어떻게든 받아서 리액션 하려고 노력했다. 저는 상당히 진지하게 임했다”고 웃었다.

이어 “오늘 시사회에서 영화를 처음 봤는데, 제가 영화에서 이렇게 웃는 모습을 많이 보여드린 건 처음”이라며 남다른 감회를 드러냈다.

한편 ‘정직한 후보’는 오는 2월 12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